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9 09:50

  • 뉴스 > 김해시뉴스

김해 ‘남명산업개발 복싱단’ 창단

기사입력 2021-11-25 14:29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2024 전국체전 개최도시 김해시

김해 8번째 실업팀 내달 창단 운영 들어가

 

2024년 제105회 전국체전 개최도시 김해시가 남명산업개발, 경상남도체육회의 지원을 받아 복싱단을 창단한다.
 

▲허성곤김해시장(왼쪽)과 이병열남명산업개발회장(오른쪽)이 협약식에 서명 중이다.

김해시는
25일 오전 11시 남명건설 대회의실에서 허성곤 김해시장, 남명산업개발이병열 회장, 경상남도체육회 김오영 회장, 김해시체육회 허문성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남명산업개발 복싱단 창단 지원 협약식을 개최했다.

 

남명산업개발은 김해에 뿌리를 둔 향토기업으로서 혁신적인 성장을 거듭하여 현재는 지역 대표 건설사로 자리매김했을 뿐 아니라 기업이 문화다라는 신조 아래 지역 문화사업에 특별한 관심을 가지고 꾸준히 후원을 해왔으며 신혼부부 전세자금 대출이자 지원사업(민간기업 국내 최초), 국가유공자 주거환경개선사업, 경남행복주택 지원사업을 비롯한 많은 사회공헌활동을 해오고 있다.

 

또한 이번 복싱단 창단 지원을 통해 지역 체육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하면서 다시 한 번 김해 발전을 견인하는 명품 기업으로 그 가치를 인정받게 되었다.

 

김해의 복싱단 창단은 그 의미가 남다르다. 지금껏 매년 복싱 우수 인재들이 대거 배출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실업팀의 부재로 이들을 수용할 수 있는 환경이 조성되지 않아 우수 인재들의 타 지역 유출이 우려되는 상황이었기 때문이다.

 

시는 이날 협약 체결로 한국 복싱사상 최초 10체급을 석권한한국복싱의 미래로 평가받는 서민제 선수를 비롯하여 제49회 대통령배 전국시도복싱대회 3위를 입상한 김제홍 선수와 김편중, 권성훈 등 4명의 지역 우수 선수를 영입할 수 있게 돼 명품체육도시로서의 품격을 한 단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왼쪽부터 허문성김해체육회회장, 이병열남명산업개발회장, 허성곤김해시장, 김오영 경상남도체육회장

남명산업개발 복싱단은 연간
450,000천원 예산 중 남명산업개발 300,000천원, 경남도체육회 50,000천원을 지원하여 운영은 김해시체육회가 맡게된다.

 

허성곤 김해시장은 오늘 이 협약이 김해를 비롯한 우리나라 복싱 종목 부흥의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우리지역 선수들이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쳐 전국체전뿐만 아니라 아시안게임, 올림픽 등 세계무대에서도 활약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하고 응원하겠다고 밝혔다,

 

남명산업개발 이병열회장은 전국체전의 성공적 개최와 더불의 경남의 체육이 한단계 더 발전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복싱단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복싱단은 축구, 하키, 역도, 사격, 태권도, 검도, 볼링에 이은 김해의 8번째 실업팀으로 오는 12월 선수단 선발을 거쳐 정식 창단, 운영에 들어간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김해인터넷신문과 장유넷/장유신문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많은 관심과 제보부탁드립니다.

 

김정선 기자(jsinmun@daum.net)

제보전화:055-314-5556

김정선기자 (jsinmun@daum.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