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0 16:12

  • 뉴스 > 교육/문화/행사

‘일상을 회복시키는 금(琴)빛 소리’ 제11회 김해가야금페스티벌 개최

기사입력 2021-12-03 17:51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12월 9일 ~ 11일 3일간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 및 누리홀 개최
사회적 거리두기 및 방역 지침을 준수하여 안전한 행사 준비


 

한국을 대표하는 국악기 가야금의 본고장 김해에서 일상을 회복시키는 금()빛 소리가 울려 퍼진다.

 

11회 김해가야금페스티벌이 오는 129()부터 11()까지 김해문화의전당에서 열린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지쳐 있는 김해 시민들의 일상을 회복할 수 있도록 다채로운 공연이 펼쳐진다.


 
▶ 젊은 국악인 악단 광칠 


  ▶ 젊은 국악인 가야금 앙상블 사계

명음(名音)_젊은 국악인들의 현대적인 화음

9()에는 젊은 국악인들의 무대가 펼쳐진다. 29회 김해가야금경연대회 대상 수상자인 전해옥, 가야금 앙상블 사계, 김해시립가야금연주단, 악단광칠이 출연한다. 전해옥은 흥보가의 제비점고~제비노정기, 김해시립가야금연주단은 경복궁 타령을 선보일 예정이다. 여성 연주자 4인으로 구성된 가야금 앙상블 사계는 고금아속(古今雅俗)을 아우르는 음악을 연주한다. 마지막으로 다양한 음악적 창작을 시도하는 월드뮤직 밴드인 악단광칠은 황해도 지역의 독특한 음악 어법을 담은 새로운 전통 국악을 선보이며 영정거리’, ‘맞이를 가요6곡을 펼친다.

 

명인(名人)_국악 명인들의 특별무대

둘째 날인 10()에는 국내의 가야금 명인이 총출동, 화려하고 깊은 연주로 무대를 수놓을 예정이다. 김청만 명인의 장구 반주에 맞추어 강정숙 명인, 김남순 명인, 지성자 명인의 무대가 이어진다. 강정숙 명인의 서공철류 가야금산조사랑가를 시작으로 김남순 명인의 김병호류 가야금산조’, ‘천년만세로 구성된다. 마지막으로 지성자 명인의 성금연류 가야금산조자화상(중모리)’, ‘성주풀이연주가 펼쳐진다.

 




    ▶ 피날레 콘서트 김덕수

  ▶ 피날레 콘서트 김해시립가야금단

명작(名作)_축제의 피날레 콘서트

마지막을 장식하는 피날레 콘서트는 남녀노소 누구나 흥겹게 즐길 수 있는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먼저, 김해시립가야금연주단은 심청가 대목인 방아타령을 시작으로 창작곡 새난풍류’, ‘막새바람이 부는 산 중턱에 한참을 서있었다’, 위촉곡 밤하늘에 기대어를 연주한다. 이와 함께 초청공연도 무대의 대미를 장식한다. 국악을 전공한 이력으로 TV 프로그램 <미스트롯2>을 뜨겁게 달구어낸 홍지윤이 출연하여 배띄워라’, ‘상사화’, ‘12등의 곡을 펼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국내 최고의 사물놀이패인 김덕수사물놀이패가 출연, 경기 무속음악의 장단을 바탕으로 한 협주곡 신모듬을 연주한다.

 

축제는 시설 방역, 체온 체크, 출입 명부 작성, 마스크 착용 및 좌석 띄어 앉기 등 방역 수칙을 준수하여 진행된다. 김해시와 ()김해문화재단은 다채로운 가야금과 국악공연을 진행함으로써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을 위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연 관람료는 무료이며, 예약 및 자세한 사항은 김해문화의전당 홈페이지(www.gas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김해인터넷신문과 장유넷/장유신문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많은 관심과 제보부탁드립니다.

 

진향성 기자(jsinmun@daum.net)

제보전화:055-314-5556

 

장유넷 (jsinmun@hanmail.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