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20 16:12

  • 뉴스 > 경남뉴스

설 연휴 아이돌봄 서비스 이용하세요!

기사입력 2022-01-27 10:0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0

설 연휴 기간(1.30.~2.2.) 휴일 50% 요금 가산 미적용

코로나19 의료진·방역종사자 특례지원 지속 추진

 

경상남도는 설 연휴에 출근하는 맞벌이나 한부모 가정 등 아이를 돌보기 어려운 가정을 위해 아이돌봄서비스를 정상 운영한다고 밝혔다.

 

아이돌봄서비스는 부모의 맞벌이 등의 사유로 자녀양육에 어려움이 있는 가정의 만 12세 이하 아동을 대상으로 아이돌보미가 찾아가는 서비스다.

 

부모의 양육부담을 덜어주는 정부보조사업으로 소득기준에 따라 이용자는 이용요금의 일부를 지원받을 수 있다.

 

특히, 이번 설 연휴 기간(1.30.~2.2.)에는 휴일에 적용하는 50% 요금 가산도 적용하지 않는다.

 

한편, 코로나19 대응으로 과중한 업무 및 감염우려 등으로 인해 자녀 돌봄의 어려움이 있는 코로나19 의료진·방역종사자에게는 지난해 3월부터 한시적으로 시행하고 있는 코로나19 특례지원을 지속 추진하여 아이돌봄서비스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여 돌봄공백을 최소화하고자 한다.

 

코로나19 특례지원은 24시간 근무하는 방역업무의 특성을 고려하여 요일 및 시간에 상관없이 가구별 소득수준에 따라 기본 이용요금 10,550원 중 15~100%을 부담해야 이용할 수 있던 것을 10~40%로 부담금을 대폭 낮추는 것으로, 중위소득 150% 이상 가구의 부담금액은 시간당 10,550원에서 4,220원으로 약 60% 줄어들게 된다.

 

아이돌봄서비스는 온라인(복지로) 또는 가까운 읍·면사무소, 동주민센터 방문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다만 온라인 신청은 맞벌이부부(부와 모 모두 직장건강보험 가입자)와 한부모가구(직장보험 가입자)만 가능하다.

 

박현숙 경남도 가족지원과장은 설 연휴에도 돌봄 공백이 있는 가정의 아이돌봄서비스 이용요금 부담을 완화하여 자녀돌봄 공백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하고, 부모의 일·가정 양립을 도울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본지는 신문윤리강령 및 실천요강을 준수하며, 제휴기사, 홍보성기사 등 일부내용은 본지의 공식견해와 다를 수 있습니다.

 

김해인터넷신문과 장유넷/장유신문은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많은 관심과 제보부탁드립니다.

 

김정선 기자(jsinmun@daum.net)

제보전화:055-314-5556

김정선기자 (jsinmun@daum.net)

  • 등록된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댓글0

0/500